강남 무월식탁, 강남역 점심, 간장새우 정식, 낙지볶음 정식

강남 무월식탁, 강남역 점심, 간장새우 정식, 낙지볶음 정식

강남역에서 깔끔한 한정식 메뉴로 점심을 먹을 수 있다고 해서 알아본 곳이 바로 무월식탁입니다. 강남역 주변은 쌀국수, 마라탕, 마라샹궈, 일본식 카레와 같은 메뉴가 인기인데요. 오랜만에 집밥, 가정식을 먹고 싶어서 가보기로 했습니다. 강남 무월식탁 위치는 CGV 위쪽 언덕길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강남 무월식탁


강남역 한식



가게 앞에 놓여진 메뉴판에서 보고 무월식탁 반상&면 메뉴에 있는 간장새우덮밥과 낙지덮밥을 먹어보기로 하였습니다. 그 외 단품 메뉴로 보쌈, 꼬막무침등이 맛있어보였는데 다음에 먹어보기로 합니다. 


무월식탁


강남역 무월식탁


오후 3시쯤 늦은 점심이었는데도 식당 내부에 식사를 하고 계신 분들이 많더라고요. 1인 바 테이블이 있어 혼자 와서 먹기도 괜찮아 보였고요. 내부는 깔끔했습니다.


무월식탁 간장새우


제가 주문한 간장새우덮밥(11,000 원). 주문하고 정말 빨리 도착하더라고요. 5가지 반찬에 국이 나옵니다. 간장새우가 메인, 현미밥에 노른자가 올려져있고 김가루 고명 등 알록달록 예쁘게 데코되어 나왔습니다.



갓 지은 밥 느낌은 아니고 밥을 비빌 때 살짝 굳은 느낌이라 아쉽더라고요. 계란 노른자가 있어 잘 풀어지긴 했지만 너무 고슬고슬해서 아쉬웠습니다. 그래도 메인은 간장새우라 대세에 지장은 없는 느낌이랄까요.


간장새우


간장새우는 총 5마리 나왔습니다. 간장 소스에 은은하게 한방 약재 냄새가 났는데 호불호가 갈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짜진 않았고요 새우는 먹기 좋게 손질되어 나와서 꼬리를 쥐고 잡아당기면 머리와 살이 잘 분리되더라고요. 물수건은 요청하면 주는데 기본으로 줬다면 더 좋았을 것 같습니다.


무월식탁 낙지볶음


다음 메뉴는 낙지덮밥(11,000 원)입니다. 김을 제외하면 간장새우와 반찬 구성은 같습니다. 낙지가 굉장히 빨개서 매콤하게 보이더라고요.



낙지덮밥은 밥 위에 계란 후라이가 올려져 나옵니다.


낙지볶음


낙지가 통통해서 마음에 들더라고요. 양념은 매워 보이는데 맵진 않더라고요. 국과 반찬은 리필이 된다고 들었습니다. 전반적으로 깔끔하게 먹기 좋은 한식집이었는데 가격 대비 맛이나 반찬 구성이 조금씩 아쉬운 점이 남는 곳이네요. 개인적인 견해로는 플레이팅, 인테리어는 예쁘고 음식 맛은 무난한 가정식 집이였습니다. 디저트로 식혜가 나오면 좀 더 좋을 것 같단 생각도 해봅니다. 생수가 아닌 보리차라도...



강남 무월식탁

강남역 11번 출구, CGV 언덕길

Open: AM 11:30 to PM 11:00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