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땀땀, 소 곱창 쌀국수, 직화 숯불 쌀국수 점심

강남역 땀땀, 소 곱창 쌀국수, 직화 숯불 쌀국수 점심

강남역에서 오늘은 점심으로 뭘 먹을까? 고민하다 지난번 발견한 땀땀이라는 곳을 방문해보기로 했습니다. 이곳은 소 곱창 쌀국수 맛집으로 입소문이 자자한 곳이더라고요. 가볍게 먹기 좋은 쌀국수에 소 곱창이라니... 오픈 시간이 11시부터이고 11시 20분쯤 들렸더니 매장이 반 정도 손님으로 차 있었습니다. 11시 30분부터는 웨이팅이 있었는데 워낙 음식이 빨리 나오고 테이블 회전도 빨라 대기 시간은 그리 오래 소요되진 않아 보였습니다.


강남역 땀땀


강남역 땀땀 쌀국수


공사장이 있어서 이런 곳에 쌀국수집이 있어? 했다가 오른쪽으로 고개를 돌리니 땀땀이 보이더라고요. 강남역 11번 출구로 나와서 국기원 쪽 방향, 좁은 골목길 사이에 위치한 땀땀. 메뉴판이 특이해서 쉽게 발견할 수 있습니다.




땀땀 메뉴


테이블에 앉아 미리 보고 온 메뉴를 다시 한번 더 보고요. 매운 쌀국수는 우삼겹, 소곱창 두가지 메뉴이고 맵기는 3단계까지 조절할 수 있더라고요. 당연히 매운 소곱창쌀국수 주문했고 맵기는 3단계 도전해보았습니다. 다른 메뉴로는 직화 숯불 소고기 쌀국수를 주문했습니다.




기다리다보니 홀이 가득 차 땀땀 가게 내부 인테리어는 이렇게만 찍어보았네요. 입구가 특이하고 예쁘더라고요.




테이블에 셋팅된 양파 절임, 칠리 소스, 해선장 소스 두가지 준비되어 있습니다.



주문한 지 10분도 안되서 직화 숯불 쌀국수가 나왔습니다. 바로 눈앞에서 토치로 불향을 내더라고요. 완전 시선강탈 메뉴.... 



땀땀 직화 숯불 쌀국수


숯불고기가 듬뿍 올려진 직화 숯불 쌀국수. 가격은 12,000 원 쌀국수 치곤 비싼편인데 고기가 듬뿍 올려져 있습니다. 쌀국수 다먹을때까지 고기가 함께 하는 메리트... 땀땀에서 판매하는 쌀국수가 대체적으로 고기 양이 많더라고요.

 

강남역 직화 숯불 쌀국수


맛은 일반적으로 먹는 쌀국수 집과 크게 다른건 없었던 것 같네요. 맛이 없진 않은데 화려한 불쇼와 쌀국수 비쥬얼에 비해 평범한 맛이랄까요? 개인적으로 뱅뱅사거리 근처에 월남선생이라고 있는데 그 집 쌀국수 국물이 더 진하고 맛있는 것 같습니다. 가격은 거의 반값...


땀땀 매운 소곱창 쌀국수


대망의 매운 소곱창 쌀국수가 나왔습니다. 3단계는 붉닭 맵기라고 설명해주시더라고요. 평소에 아비꼬 2단계, 매운게 당기면 3단계를 먹는 편인데 맵기는 그 중간쯤 되는 것 같습니다. 입에 불나는 매운맛이 아니라 먹을만한데 향신료때문에 다음에 먹는다면 2단계로 선택하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매운 소곱창 쌀국수


빨간 국물이 보기만 해도 매워 보였는데 청양고추나 캡사이신 매운맛이 아닌 좀 독특한 매운맛이더라고요. 향신료도 좀 느껴졌던 것 같습니다. 곱창 자체는 부드럽고 비린 맛도 없더라고요. 곱도 꽤 들어있어서 고소한 맛도 좋았습니다. 제가 소곱창을 정말 좋아하는 편인데요. 이상하게 이 곱창이 먹다 보면 물리더라고요. 어떻게 소곱창이 느끼할 수 있죠…?


강남역 땀땀


갈수록 느껴지는 곱창의 느끼함에 숙주와 쌀국수 듬뿍 올려서 먹었습니다. 소곱창 쌀국수보다 숯불 쌀국수가 더 무난하고 맛있더라고요. 곱창은 그냥 곱창집에서 구워 먹거나 중앙해장, 강남진해장에서 곱창전골로 먹는 게 더 나을 것 같네요. 개인적으로 곱창을 정말 좋아해서 기대하고 갔던 집인데 생각보다 무난 무난했습니다. 가격은 좀 비싸지만 고기, 쌀국수 양도 많고 가게 분위기도 괜찮습니다. 맛은 생각보다 평범하니 큰 기대 없이 방문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강남역 땀땀

OPEN: AM 11:00 to PM 10:00

매운 소곱창 쌀국수 가격: 15,000 원, 직화 숯불 쌀국수 가격: 12,000 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