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성성식당 백종원 닭볶음탕 매운맛

강남역 성성식당 백종원 닭볶음탕 매운맛

강남역 근처에서 저녁을 먹고 무인양품을 가기로 했습니다. 오늘 먹을 메뉴는 백종원의 성성식당에서 파는 닭볶음탕입니다. 평소 닭볶음탕을 집에서 만들 때 백종원 레시피나 김수미 레시피를 많이 보는데요. 집에서 만든 닭볶음탕이랑 맛이 어떻게 다른지 궁금하기도 하더라고요. 백종원 식당은 거의 안 가는 편인데 한번 도전해보기로 합니다.

 

강남역 성성식당


성성식당 역삼지점


백종원의 성성식당 강남역점 위치는 11번 출구에서 올라가면 보이는 메가박스 맞은편이고요. 금요일 오후 5시쯤 갔더니 1~2 테이블 남아있더라고요. 30분 정도 지나고 5시 반, 6시쯤 되니 대기 줄이 생겼습니다. 올라가는 계단에 서서 대기하더라고요. 백종원씨 이미지 때문인지 외국 관광객도 꽤 찾는 것 같았습니다. 




성성식당 메뉴판입니다. 닭볶음탕은 기본 맛, 매운맛이 있더라고요. 매운맛을 주문했는데 매운 게 괜찮겠냐고 묻길래 괜찮다고 했습니다. 실제로 먹어보니 엄청 맵진 않더라고요. 아비꼬 카레 2단계쯤 생각하셔도 될 것 같고 불닭볶음면보다 조금 덜 매운 것 같았습니다. 닭볶음탕에 8가지 종류의 사리를 추가할 수 있는데 3인이 가면 사리는 추가해서 드시는 게 좋아져 보았습니다. 





기본 반찬은 단촐합니다. 짠지라고 하나요? 단무지와 김치 두가지 나옵니다. 공깃밥은 별도로 추가해야하더라고요. 주문하고 약 10분정도 있으니 닭볶음탕이 나왔습니다.


백종원 성성식당


백종원 닭볶음탕


닭이 익혀진 상태에서 나오기 때문에 한번 끊으면 바로 먹을 수 있습니다. 감자, 대파가 큼직큼직하게 썰어져 있어서 좋았고 팽이버섯도 많이 올려져 있더라고요. 닭도 생각보다 사이즈가 커서 만족스러웠습니다. 청양고추가 들어가 있는데 국물만 먹었을땐 그렇게 안맵다가 고추를 먹으니 확 맵더라고요. 소스는 짭쪼름하고 국물이 식으면 갈수록 단맛이 강해져서 끝에는 그렇게 맵다는 생각이 안들었습니다.


백종원 닭볶음탕



닭 다리 사이즈는 요정도. 닭 다리에 간이 정말 잘 베여있더라고요. 성식당에서 백종원 닭볶음탕 먹어보니 집에서 만들어 먹는 것과는 다르더라고요. 닭볶음탕 소스는 먹어보니 되게 익숙한 맛이어서 한참을 생각했는데요. 갈치조림 소스에 살짝 떡볶이 소스 맛이 묻어나는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육수 때문인 것 같은데 밥이랑 먹기도 좋았고 전반적으론 마음에 들었습니다. 점심 메뉴로 6천원대에 닭 다리 칼국수와 닭조림 백반이 있어서 다음에도 한 번 들려보고 싶은 곳이네요.

 


강남역, 백종원의 성성식당 역삼지점

Open: 매일 11:30 - 22:30 (Break Time: 15:00 - 16:30)

닭도리탕: 23,000 원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