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카와 타케후에료칸 라무네&아이스크림 간식편

구로카와 타케후에료칸 라무네&아이스크림 간식편

 료칸 산책을 마치고 다시 타케키리룸으로 돌아가기로 했습니다. 료칸이 정말 넓어 모두 둘러보는데도 시간이 꽤 걸리더라고요. 날씨도 추워 게타를 신고 돌아다니 힘들기도 했고 노천 온탕 예약시간이 다가오기 전 간단하게 간식이라도 먹고 싶었습니다. 돌아가는 길에 보아둔 라무네와 입구 근처에 아이스크림을 가져가기로 했습니다. 본의 아니게 하카타에서 구로카와까지 들고 오게 된 냉치킨 유메유메도리도 함께 먹기로 했습니다. 



 구로카와에 위치한 타케후에는 료칸 내부에 있는 어메니티 및 각종 디저트, 음료 등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처음엔 뭐 이런 료칸이 다 있지? 정말 신기하더라고요. 숙박하는 동안 정말 배가 꺼지지 않았습니다. 




 라무네는 차가운 물에 담가놓아서 언제든 시원하게 먹을 수 있더라고요. 인테리어 효과도 정말 만점입니다. ㅎㅎ 졸졸졸 흐르는 물웅덩이에서 라무네를 하나 꺼내가지고 왔습니다.



 라무네 유리병은 다소 독특하게 생겼는데 형상이 마치 오리 같기도 하고 닭 같기도 합니다. 여는 방법도 매우 특이하더라고요. 저도 타케후에 료칸에서 처음 먹어보아서 처음엔 우왕좌왕 했었습니다. ㅎㅎ 




 병 꼭지에 있는 녹색 캡을 제거하면 안에 유리알이 보입니다 저걸 떨어뜨려야 해요. 연두색 뚜껑을 이용해서 밀면 됩니다. 약하게 밀면 안되고 꽤 힘을 주어야 되더라고요.



이런 식으로 힘을 줘서 밀면 됩니다. 그럼 유리병이 안으로 쏙 들어가면서 탄산이 터지는 소리가 들리더라고요.



유리알이 라무네 안에 퐁당 빠졌네요. 라무네병은 마치 오리처럼 생겼다고 말씀드렸는데 이 유리알이 목 부분에 걸려 더 이상 내려가진 않습니다. 유리알이 간혹 중앙에 있는 홀을 막기도 하던데 그냥 기울여서 맛있게 드시면 됩니다. 소다맛이 나는 음료수라서 저는 숙박 내내 즐겨 먹었습니다. ㅎㅎ 




 후쿠오카에서 데리고 온 유메유메도리입니다. 원래는 하카타에서 먹었어야 했는데 너무 피곤해서 먹질 못하고 이곳까지 흘러 들어왔네요. 구로카와에서 보니 괜히 더 반갑기도 했습니다. 




 냉치킨이기 때문에 식어도 너무 맛있습니다. 교촌 간장치킨이랑 얼핏 보면 비슷한데 간장 자체가 일본식이어서 묘하게 다르더라고요. 제가 일본식 간장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처음엔 냄새만 맡고 거부감이 들었었는데 입에 넣으니 전혀 다른 맛이 나더라고요. 말이 길었지만 결론은 매우 맛있습니다. 후쿠오카 명물이기도 하잖아요. ㅎㅎ 후쿠오카 여행 오시면 꼭 한 번은 드셔보시라 추천드립니다. 유메유메도리는 하카타 한큐백화점 지하 식품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



 이곳이 바로 오늘의 최종 보스 아이스크림 상자입니다. 타케키리룸과 제일 가깝더라고요. 자다가 생각나면 살짝 나와서 하나씩 꺼내 먹곤 했습니다. 아이스크림을 언제 채워 넣으시는지 줄지 않더라고요. 마법의 상자도 아니고 ㅎㅎ 행복했습니다. ㅎㅎ 





 아이스크림 상자 안에는 타케후에 료칸에서 직접 만든 아이스크림들이 있습니다. 초코, 바닐라, 딸기 등등 다양한 맛이 있더라고요. 리사상이 하나씩 설명해주셨는데 글씨 색깔을 보면 대충 어떤 맛인지 알 수 있습니다. ㅎㅎ




 무료 아이스크림인데 하겐다즈 싱글 사이즈랑 비슷한 것 같습니다. 아이스크림을 정말 좋아하는 시현님은 이 아이스크림을 무료로 제공한다는 말을 듣자마자 마음을 굳히셨던 걸로 압니다. ㅎㅎ 



 일본어를 잘 모르지만 밀크 아이스크림 같아요. 구로카와 지역의 우유는 정말 신선하고 맛있어서 우유 관련된 제품은 정말 먹어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딸기 밀푀유!



초콜릿 아이스크림!



 대망의 럼레이즌!! 제 강추 아이스크림은 바로 이 럼레이즌 입니다.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럼이 가득 들어있어서 쌉싸름하면서 달콤하더라고요. 정말 하겐다즈 럼레이즌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습니다. 숙박하는 동안 이 글씨만 기억하고 5개는 먹은 것 같아요.ㅠㅠ 솔직히 왜 더 먹지 못했나 아쉬울 정도네요. 한국에선 럼레이즌 아이스크림을 찾기도 힘들고.. 막상 일본을 가도 하겐다즈 럼레이즌조차 보기 힘들더라고요. 얼마나 반가웠는지 모르겠습니다.  




 지난번 소개해드렸던 이로리 룸에 있는 토끼상자 입니다. 안에는 이렇게 다과 세트가 예쁘게 놓여있더라고요. 이 컵도 티타늄입니다. 가볍도 열전도율이 낮아 뜨겁지도 않더라고요. 정말 탐나는 아이템이었습니다. 티도 웨지우드로 제공해주시고 저 까만 토끼 안에는 각설탕이 들어있습니다. ㅎㅎ 너무 깜찍하지 않나요? ㅎㅎ 타케키리룸에 돌아와 몸도 녹이고 맛있는 간식을 먹으며 수다를 떨다 보니 벌써 예약한 노천온천으로 가야 할 시간이 되었습니다. 숙박 당일 2개의 노천온천을 예약하였는데 그 첫 번째는 사사부네입니다. 



@제이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2)

  • 2016.11.29 09:15 신고

    아이스크림 꼭 먹어보고 싶군요.^^. 료칸 부러 ㅂ+_+

    • 2016.11.29 21:39 신고

      여기 아이스크림 정말 맛있더라고요 ㅎㅎ 저는 다시 한번 가서 아이스크림이라도 먹어보고 싶습니다 ㅎㅎ

  • 2016.11.29 12:51 신고

    라무네 엄청 좋아하는데 소다맛이 좋기도 하지만
    다 마시고 난 후에 딸그랑 거리는 그 소리가 왜 그리 좋은지^^
    냉장고에 사다놓은 라무네가 아직 두병 있답니다 ㅋㅋ

    타케후에 료칸은 간식도 남다르네요!
    중간에 치킨도 주나! 했는데 저번에 포스팅했던 유메유메도리군요
    비주얼 보니 잊지않고 있다가 먹어봐야겠어요^^

    • 2016.11.29 21:40 신고

      앗! 청춘일기님 냉장고에 라무네가 고이 모셔져 있군요!! ㅎㅎ 저도 라무네 먹고 싶은데 한국에서는 구하기가 정말 힘들더라구요 ㅠㅠ 저도 먹고 나서 그 딸랑거리는 유리구슬 소리가 너무 좋아요 ㅎㅎ 후쿠오카에서 데리고 온 유메유메도리를 구로카와에서 먹었답니다 ㅎㅎ

  • 2016.11.29 22:12 신고

    라무네도 좋고,
    냉치킨?? 도 맛보고 싶네요.

    • 2016.11.30 00:37 신고

      라무네도 정말 맛있고 유메유메도리는 일본 갈때마다 먹어보고 싶습니다 ㅎㅎ

  • 2016.11.30 00:40 신고

    냉치킨 맛이 궁금하네요.
    비주얼은 딱 교촌치킨인데요ㅎㅎㅎ
    아이스크림도 료칸에서 직접 만든 걸 무료로 제공한다니!
    생각만 해도 너무 맛있을 거같아요,

    • 2016.11.30 01:15 신고

      유메유메도리는 정말!! 국내도입이 시급합니다. ㅎㅎ 교촌같으면서 정말 다르더라고요. 뭐라 설명할 방법이 없어 슬프네요. ㅠㅠ 아이스크림은 정말 맛있습니다. 다시 가고 싶네요. ㅠㅠ

  • 2016.11.30 01:13 신고

    료칸이 정말 좋은건지 이번에 새롭게 깨닫네요. 소다맛 움료수도 공짜로 주고, 아이스크림도 계속 먹을 슈 있고... 저희 남편이 아이스크림 큰거 2통을 먹는 사람인데.. 여기 데려가면 진짜 좋아할것 같아요 ㅎㅎ ㅇ냉치킨은 상상도 못해봤는데...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전 뜨거운걸 좋아하는 편인데.. 맛있기로 소문났다고 하니 먹어보고 싶어져요

    • 2016.11.30 01:16 신고

      냉치킨이 식었는데도 전혀 눅눅하지 않더라고요. ㅎㅎ 후쿠오카 여행오시면 한번은 꼭 먹어봐야한대서 저도 사먹었는데 그 이후로 계속 찾게되네요. ㅎㅎ 아이스크림을 핑계로 한번 다녀오시죠!! 언제쯤 다시 가볼 수 있을지.. 너무 그립습니다. ㅎㅎ

  • 2016.11.30 06:49 신고

    포스팅을 보니 일본으로 여행을 가고 싶네요. 남편과 일본을 한 번 가보자고 해 놓고서는 매번 못 가게 되네요.

    • 2016.11.30 10:37 신고

      평강줌마님 안녕하세요. 저도 미루고 미루다가 어느날 갑자기 계획을 세워서 훌쩍 여행을 떠나버렸답니다. 한번 여행을 가게 되니까 그 뒤로는 편하게 계획 세우고 계속 가게 되더라구요 ㅎㅎ 뭐든지 처음 한번이 중요한 것 같아요 ㅎㅎ

  • 2016.11.30 09:07 신고

    와우 웨지우드 ㄷㄷㄷㄷ

    진짜 작고 작은 구석구석의 서비스 퀄리티가 역시 남다르네욤 +_+

    • 2016.11.30 10:37 신고

      정말 구석구석 디테일한 디자인들이 너무 잘 되어 있는 것 같아요 ㅎㅎ

  • 2016.11.30 09:19 신고

    오우... 치킨에... 아이스크림까정...
    아침부터 군침이...^^

    • 2016.11.30 10:37 신고

      저도 이 글을 다시 읽어보면서 아침부터 군침이 돌고 있네요 ㅎㅎ 치킨이 너무 맛있어서 다시 먹고 싶답니다 ㅎㅎ

  • 2016.11.30 10:34 신고

    와~ 료칸 여행 이야기 굿입니다. ^^
    라무네.... 특이하네요. 재미있는 발상이 들어 있는 것 같고요.
    역시 여행은 새로운 경험의 기반이 되는 것 같아요...

    • 2016.11.30 10:38 신고

      피터준님 안녕하세요! 타케후에 료칸은 정말 가격도 넘사벽이어서 부담스러웠지만 다녀 온 지금은 절대로 후회하지 않아요 ㅎㅎ

  • 2016.11.30 20:40 신고

    일본 료칸은 특히 요즘처럼 추울 때 더욱 생각나는 것 같아요.ㅎㅎ
    일본의 아이스크림은 정말 맛있죠. 진한 우유맛이 그만이예요!!
    유후인만 가보고 구로카와는 못 가봤는데 워낙 유명한 온천마을이라 나중에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 2016.11.30 23:26 신고

      저도 요즘 날씨가 추워지니 온천 생각이 절실하더라고요. ㅎㅎ 유후인 가보셨으면 구로카와도 만족하실 것 같아요. 가격 대비 료칸이 훨씬 좋습니다. ㅎㅎ

  • 2016.12.01 09:30 신고

    첫 번째 사진 보니 물을 저렇게 저 전통 정원 꾸미는 것 속에 넣어서 차게 만들어 마시는군요. 발상 좋은데요? ㅎㅎ
    라무네가 물이 아니라 소다수였군요. 여름에 시원하게 마시면 참 좋겠어요.
    유메유메도리는 양념치킨 같아보여요. 교촌 간장과 비슷한데 간장 자체가 일본식이라 맛이 묘하게 다르군요. 그러면 보다 짜고 덜 단 맛인가요???^^a

    • 2016.12.01 09:56 신고

      라무네가 약간 사이다 같은 느낌이에요 ㅎㅎ 그런데 특유의 향이랑 맛이 있어서 사이다랑은 조금 다른 느낌이죠 ㅎㅎ 약간 축배 사이다에 가까운 느낌이라고 해야 하나요 ㅎㅎ 아마 저 때가 겨울이라서 시원하게 라무네를 먹게 물 속에 넣어둔 것 같아요. 여름에는 어떻게 바뀌는지 모르겠네요 ㅎㅎ 유메유메도리는 냉치킨인데 급속냉동했다가 해동한 제품이라고 하더라고요. 훨씬 바삭바삭하고 짭쪼름하고 그래요. 맥주 안주로 제격이겠더라고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