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온천여행 타케후에 료칸 치쿠린노유 노천탕

가족온천여행 타케후에 료칸 치쿠린노유 노천탕

  이번 규슈지역 구로카와 온천여행에서 가족온천으로 매우 유명한 타케후에 료칸에 입성한 이후 맛있는 가이세키 코스 요리를 배불리 먹고 밤 산책까지 완료하였습니다. 드디어 밤 10시! 예약해놓은 치쿠린 노유 가족온천탕으로 떠날 생각입니다. 타케후에하면 바로 이 치쿠린노유가 정말 아름다운 노천탕으로 유명해서 꼭 가보고 싶었습니다. ㅎㅎ 낮과 밤의 풍경이 다르다고 하여 투숙 당일 밤 예약을 해놓고 다음 날 아침에도 치쿠린 노유 대절탕으로 예약해놓았지요. 짧은 하루 숙박 일정 동안 정말 원 없이 온천을 하다 가겠구나 싶었어요.


타케후에 료칸 치쿠린노유 노천탕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지난번 소개해드린 사사부네 노유 가족온천탕과 마찬가지로 치쿠린 노유 온천탕에도 준비실이 이렇게 있습니다. 이곳에는 온천객을 위한 다양한 무료 음료와 맥주, 그리고 사케까지 준비되어 있더라고요. 온열기기에 따뜻한 수건도 데워져있고 목욕 바구니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온천으로 입욕하기 전 간단히 샤워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는데 겨울에는 역시 샤워장이 밖에 있으니 좀 춥긴 하더라고요. 이곳에도 객실과 마찬가지로 록시땅 샴푸, 린스, 바디 워시까지 모두 구비되어 있습니다. 빠른 속도로 샤워를 마친 후 온천으로 달려갔습니다. ㅎㅎ 요즘 너무 추운데 치쿠린 노유 온천탕 후기를 쓰자니 정말 온천 생각이 간절해지네요.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밤에 보는 치쿠린 노유 대절탕은 정말 아름다웠습니다. 일본 료칸에 있는 온천탕을 볼 때마다 크기가 다소 작은 경우가 많은데 치쿠린 노유 노천탕의 경우엔 크기도 정말 커서 대가족이 이용해도 전혀 좁지 않겠더라고요. 실제로도 가족단위의 관광객이 제가 투숙한 날에도 정말 많이 숙박하고 계셨어요. 자연에 둘러싸여 온천을 하니 정말 몸은 따뜻한데 마음은 상쾌해지는 기분이었습니다.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너무 예뻐서 사진을 요리조리 돌아다니며 계속 찍게 되더라고요. 대나무 숲에 둘러 쌓인 치쿠린 노유는 정말 매력적이었습니다. ㅎㅎ 구로카와에 있는 료칸마다 각기 다른 특색의 노천탕이 있다고 들었는데 그 중에서도 타케후에의 치쿠린 노유는 정말 베스트 오브 베스트 같습니다. 역시 유명한 료칸은 이유가 있었구나! 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뽀얀 온천수가 보이시나요? ㅎㅎ 물이 맑은 곳보다 이렇게 탁한 온천수가 미네랄이 풍부해서 피로 회복이나 미용 그리고 관절염에도 효능이 좋다고 하더라고요. 저도 몸을 푹 담그면서도 세수를 얼마나 많이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유독 일본 온천을 다녀오면 한동안 피부가 정말 반질반질하더라고요. 온천수로 매일 같이 세수를 한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일본 사케


일본 아사히 맥주와 우유


 준비실에서 가져온 대나무 통에 아사히 맥주와 시원한 물, 그리고 구로카와 청정 우유를 띄어놓고 신선놀음을 즐겼습니다. ㅎㅎ 이 대나무통은 정말 매력적인 것 같아요. 온천의 로망이라고 할까요. ㅠㅠ 이런 거 정말 해보고 싶었는데 타케후에 료칸에 머무는 내내 원 없이 온천에 띄워보았습니다. ㅎㅎ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타케후에 치쿠린 노유



 치쿠린 노유 대절탕이 또 하나 매력적인 것은 사실 오쿠노유라고 하는 작은 온천이 하나 더 딸려있습니다. 치쿠린 노유를 예약하면 총 두 종류의 가족 온천탕을 이용할 수 있는 셈이지요. ㅎㅎ 치쿠린 노유에서 오른 편에 위치한 오쿠노유 가는 길입니다. 가는 길도 정말 예쁘죠? ㅎㅎ



타케후에 오쿠노유


타케후에 오쿠노유



 이 대절탕이 바로 오쿠노유 입니다. 치쿠린 노유에 비해선 크기가 작지만 이 곳도 매우 운치 있더라고요. ㅎㅎ 





 다시 치쿠린 노유로 돌아와 온천을 즐겨 봅니다. 뽀얀 물 안개를 두 손 가득 담아 보기도 했다가 시원한 맥주 한모금 마시며 발라당 눕기도 하고.. 대절탕 예약 시간이 약 40분 정도인데 왜 이렇게 시간이 빨리 가는지 모르겠네요. 



타케후에 료칸


 셋팅해두었던 모래시계가 끝나갈 때쯤 아쉬움을 뒤로하고 치쿠린 노유를 떠나기로 하였습니다. 올라오는 길을 찍지 못했는데 치쿠린 노유를 이렇게 조금 긴 계단을 올라가면 만나실 수 있습니다. 사용 중임을 표시하는 주걱도 계단 입구 쪽에 걸어두었고요. 이 길은 다음 날이 밝으면 다시 올테니 가는 길이 무겁지만은 않았습니다. 이제 저희 객실 담당이신 리사 상이 펴놓은 템퍼 이부자리에서 편안히 숙면을 취할 일만이 남았네요. 온천에서 피로를 풀고 좋은 잠자리에서 숙면을 취해서 그런지 항상 일본 료칸을 방문하면 눈이 일찍 떠지는 기이한 경험을 하게 되더라고요. 이제 타케후에 료칸에서의 여정은 아침에 예약해 둔 치쿠린노유 온천과 조식만이 남았네요. 


@제이


Disclaimer (at your own risk). 호텔, 항공, 신용카드와 관련된 정보들은 하루만에 변경 될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의 정보들은 최신, 정확, 유효성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8)

  • 2016.12.30 08:30 신고

    만사를 잊고 한 며칠 푹 쉬다 오면 좋겠습니다
    온천물에 몸 담그고 무념무상의 시간을..ㅎ

    • 2016.12.30 10:06 신고

      무념무상의 시간을 ㅠㅠ 정말 소중한 것 같습니다. 저도 한 2~3일이라도 푹 쉬고 싶네요. ㅠㅠ

  • 2016.12.30 09:44 신고

    요새 많이 바빠서인지 이 아늑한 분위기와 따뜻한 온천이....
    저에게 절실하게 필요한 것 같아요.
    마음뿐만 아니라 몸까지 힐링이 될 것 같은 곳이네요. ^^

    • 2016.12.30 10:08 신고

      조명도 은은하고 대나무 숲으로 둘러 쌓인 온천이라 정말 힐링 포인트더라고요. 저도 이렇게 자연과 하나가 된 온천탕은 처음 가보았는데 진짜 추천드립니다. 한달내내 온천 여행만 하고 싶습니다. ㅎㅎ

  • 2016.12.30 14:24 신고

    뜨끈뜨근한 온천물에 몸 담그면 1년간 쌓인 피로가 사르르 녹을 것 같네요!
    가족노천탕이라 가족들과 함께하기에도 정말 최적이겠어요~

    • 2016.12.30 16:04 신고

      정말 몸이 다시 태어나는 기분입니다. ㅠㅠ 온천이 이렇게 피로회복에 좋은 줄 몰랐어요. ㅎㅎ 몸이 찌뿌둥 할때마다 자꾸 온천 생각이 나는게 부작용입니다. ㅠㅠ 말씀대로 가족단위의 여행객도 정말 많이 오세요. ㅎㅎ 저도 부모님 모시고 다시 방문하고 싶더라고요.

  • 2016.12.30 14:24 신고

    뜨거운 김이 싸악 깔린게 신선들이 놀다가는 곳 같아요 >_<
    엄청 운치있고 좋네요 가보고 싶지만 눈으로만 즐기겠습니다 ㅠ.ㅠ

    • 2016.12.30 16:05 신고

      구로카와에 위치한 료칸이 전반적으로 가성비가 정말 좋습니다. 유후인 보다도요. ㅎㅎ 렌트카 여행 한번 더 하시지요!!!

  • 2016.12.30 18:59 신고

    조명과 물안개가 어우러져서 더 신비로운 느낌이에요. +_+
    게다가 무료인 맥주와 음료까지!! 물론 숙박비에 다 포함된 것이겠지만 그래도 기분 좋게 돈을 쓰게 될 것 같습니다. :)

    • 2016.12.30 22:57 신고

      네 ㅎㅎ 숙박비는 비싸지만 고급스러운 가이세키 요리나 룸과 온천탕에 있는 무료 음료 등 료칸내에서 즐기고 소비되는 모든 것들이 포함되어 있어서 아깝지 않더라고요. ㅎㅎ 은은한 조명에 물안개가 더해져 정말 낭만이 가득한 밤이였습니다. ㅠㅠ

  • 2016.12.30 23:21 신고

    날씨가 추운 겨울엔 온천생각이 더 간절하네요 ㅎㅎ
    온천물이 탁한게 더 신비로워 보이네요!

    • 2016.12.30 23:50 신고

      오늘 정말 춥더라고요. 확실히 지난주와 다르게 공기부터 차갑습니다. ㅠㅠ 이런날 온천물에 몸을 담그면 좋을텐데 너무 아쉽네요. ㅠㅠ

  • 2016.12.30 23:46 신고

    무적함대로빈 님 말씀처럼
    날씨가 추워질 수록 온천이 자꾸 생각나네요~ㅎㅎ

    • 2016.12.30 23:50 신고

      제가 이 포스팅을 끝낼때까지 계속 생각날 것 같습니다. ㅠㅠ 사진을 다시 보니 괜히 몸이 나른해지는 기분이더라고요. ㅎㅎ

  • 2016.12.31 00:37 신고

    상세한 소개 잘보고 갑니다.
    저는 일본가서도 대중탕만 이용해봐서
    사진에서 보는 온천은 환상적으로 보이네요 ^^

    • 2017.01.02 13:50 신고

      저도 다른 분이 소개해서 사진으로만 보다가 직접 보니까 감동이 남다르더라고요 ㅎㅎ 직접 가서 보는게 훨씬 더 감동적입니다 ㅎㅎ

  • 2016.12.31 17:47 신고

    추운날엔 역시 온천... ㅠ_ㅠ......

    게다가 다양한 주류까지... 진짜 신선놀음에 제격인듯 합니다 ㅠㅠ
    추운날엔 역시 온천이 그리워집니다 ㅠㅠ

    • 2017.01.02 13:51 신고

      오히려 겨울이라서 더 좋았던 것 같아요 ㅎㅎ 밖은 차가운데 안은 뜨뜻(?)해서 좋았어요 ㅎㅎ 많이 먹으면 위험하지만 한두잔 정도의 따뜻한 사케는 몸을 녹여주더군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