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역 맛집] 서울 3대 삼계탕 토속촌 삼계탕, 옻계탕 포장 방문기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서울을 다녀왔습니다. 서울역으로 향하기 전 토속촌 삼계탕을 포장하기로 결심을 하였지요. 고 노무현 대통령님이 자주 드시던 삼계탕집이라고 해서 많이 알려져 있고 서울 3대 삼계탕집으로도 유명합니다. 경복궁 맛집이기도 하지요.






 토속촌은 경복궁 2번 출구로 나와 직진으로 쭉 걸어가시면 됩니다. GS 편의점이 보이면 바로 왼쪽 골목에 위치하고 있어요. 평일도 외국인 관광객으로 대기는 기본이니 쉽게 찾으실 수 있습니다. 제가 방문한 이 날도 중국인 관광객분들이 입구에서 단체 사진을 찍고 계시더라고요. 입구 앞이 번잡해서 사진을 찍을 각도가 잘 안 나와서 슬펐습니다.  






 약 2년 만에 다시 방문하는 토속촌! 반갑네요. ㅎㅎ 여전히 사람이 많고 그래서 여전히 바쁩니다. 






 오랜만에 방문하였더니 기다리는 것은 가.격.인.상!! 만 오천원으로 알고 있었는데 천원 더 올랐네요. 일반 삼계탕, 옻계탕은 만 육천원입니다. 








 카운터에서 포장을 주문하고 결제하였습니다. 10분도 채 안돼서 나오는 것 같아요. 잠시 기다리는 동안 이곳저곳 사진에 담아보았습니다. 내부 매장은 엄청 넓고 직원도 손님도 많습니다. 식당에서 먹고 가면 기본 인삼주도 주시고 깍두기와 김치가 뚝배기에 넉넉히 담겨 있습니다. 바쁘지 않으시면 식당에서 먹고 가는 것이 더 좋은 것 같아요. 무엇보다 토속촌 삼계탕은 뜨거울때 먹으면 진짜 맛있습니다. 토속촌 삼계탕을 포장할 경우엔 국물을 넉넉히 주시는 장점도 있습니다. 







 옻계탕 두 마리와 삼계탕 한 마리를 납치해왔습니다. ㅎㅎ 2인분만 사면 분명히 아쉬울 것이라 예상되어 조금 넉넉히 샀어요. 먹겠다고 이걸 들고 KTX를 탄 저에게 박수를... ㅠㅠ 냄새날까봐 일부러 예약이 적은 칸 구석자리에 자리도 잡았습니다. 






 그릇에 예쁘게 담아서 먹어야 하는데... 배도 고프고 아직 따뜻하길래 ㅎㅎ 뽀얀 삼계탕 사진 한 장만 찍고 바로 흡입하기 시작하였습니다. 솔직히 닭은 매우 작습니다. 그저 닭 안에 들어간 찹쌀밥 때문에 커보이는 것 뿐... 하지만 토속촌 삼계탕의 장점은 끝내주게 맛있는 국물에 있는 것 같습니다. 토속촌 삼계탕은 살짝 걸쭉한 국물에 가득히 베여있는 고소한 견과류 향이 정말 일품입니다. 일반 닭육수 느낌이 아니라 뭔가 독특한데 맛있습니다. 좀 중독인 것 같아요. ㅎㅎ 먹다보면 간간이 보이는 밤, 은행 그리고 두툼한 인삼도 들어가 있어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한동안 토속촌 삼계탕만 먹다가 몇 년 전부터 홀릭 중인 옻계탕입니다. 일반 삼계탕보다 더 깔끔한 국물인데 깊은 옻의 향 때문인지 따뜻할때 먹으면 정말 보양식 먹는 기분입니다. 옻계탕은 진짜 온천에 다녀온 듯 건강해지는 느낌이라서 정말 추천해드려요. 진짜 부글부글 국물이 끊을때 드셔야 훨씬 맛있습니다. 포장 용기에 기름이 좀 많아 보인다면 한번 식혔다가 냄비에 부으면 고화된 기름이 용기에 그대로 남기 때문에 걸러내기 훨씬 편합니다. 다시 냄비에 데워드시면 정말 맛있습니다. 





 토속촌 삼계탕은 닭 안에 찹쌀밥이 들어있지만 옻계탕은 이렇게 따로 내어주십니다. 밥이 따로 나와서 옻계탕의 닭은 심하게 작아 보이긴 합니다. 토속촌 삼계탕의 유일한 단점은 정말 작은 닭 같아요. 반계탕이라고 해도 믿겠습니다. 토속촌 삼계탕은 닭 육질이 부드러운 반면 옻계탕의 닭은 뻑뻑한 닭 가슴살이 두드러지게 많은 게 특징인 것 같아요. 





 마지막으로 급하게 먹느라 초점 나간 새콤달콤 깍두기입니다.ㅠㅠ 밑반찬은 이 깍두기 하나에 닭고기를 찍어 먹을 소금이 전부입니다. ㅎㅎ 하루에 KTX를 두번 탔더니 몸이 정말 힘들더라고요. 이 날 저녁은 토속촌 삼계탕으로 보양했습니다. 넉넉하게 사왔더니 옻계탕 국물이 많이 남아서 오늘도 보약처럼 한 그릇 먹었습니다. 따뜻한 옻계탕 국물이 몸을 데워주니 정말 행복하더라고요. 서울 3대 삼계탕이란 명성이 괜히 있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4)

  • 2016.11.03 10:14 신고

    가계만 딱 봐도 맛집의 포스가 좔좔~~ 흐르네요
    포장백도 너무 이쁘고요~

    • 2016.11.03 14:32 신고

      이미 엄청난 맛집이지요. ㅎㅎㅎ 어제 남은 옻계탕을 마저 먹었는데 아쉽습니다. ㅠㅠ 들고 오기 힘들었는데... 국물 한모금에 그런 기억은 싹 사라지더라고요. ㅠㅠ

  • 2016.11.03 10:43 신고

    삼계탕 뽀얀 국물이 아침에 따끈하게 데운 국물에
    식사한 끼 하면 세상 다 가진(?) 느낌이겠어요~ㅎㅎ

    • 2016.11.03 14:32 신고

      요즘같은 추운 날씨에 뜨끈한 국물에 밥 한끼면 정말 든든하지요. ㅠㅠ 원래 삼계탕을 좋아하긴 한데 토속촌은 특히 맛있는 것 같습니다. ㅎㅎㅎ

  • 2016.11.03 16:29 신고

    안녕하세요~

    토속촌 삼계탕, 정말 진리의 맛이죠! 다만 테이크아웃 하면 식후에 주는 서비스 인삼주를 먹을 수 없다는 점이 아쉽네요^^;

    날이 점점 추워집니다. 오늘도 풍성하고 맛난 음식 드시면서 활기찬 하루 보내세요 :)

    • 2016.11.04 09:48 신고

      안녕하세요. 저도 토속촌에서 주는 서비스 인삼주를 좋아합니다. ㅎㅎ 포장을 하면 아쉬운 점이 인삼주랑 김치 같아요. ㅠㅠ 그래도 오랜만에 정말 맛있게 먹었네요. ㅎㅎ

  • 2016.11.03 22:02 신고

    삼계탕은 겨울에먹어야 제맛!

    • 2016.11.04 09:48 신고

      삼계탕 국물을 추운 겨울에 호로록 먹으면 정말 맛있는 것 같아요. ㅠㅠ 또 먹고 싶습니다. ㅎㅎㅎ

  • 2016.11.04 10:01 신고

    음식도 음식이지만, 사람들 배려해서 가장 적게 타는 칸에 예약하셨다는 문구가 더 눈길에 가네요^^

    이 포스팅 보니까 삼계탕 땡기네요 ㅠㅠ 잘 보고 갑니다 :)

    • 2016.11.04 20:23 신고

      하하 ㅎㅎ 민망합니다. ㅎㅎ 토익님도 이번 주말에 삼계탕으로 보신하세요! 날씨가 갑자기 쌀쌀해지니 몸이 으슬으슬하네요. ㅠㅠ 감기 조심하시고요! ㅎㅎ

  • 2016.11.04 10:53 신고

    메인가신거 축하드려요 ㅎㅂㅎ!!
    삼계탕 맛나보여요~!
    날도 추운데 뜨끈하게 한그릇하고싶네요 ^-^!

    • 2016.11.04 20:24 신고

      감사합니다 블라님. ㅎㅎ 블라님 처럼 자주 되었으면 좋겠는데 힘드네요. ㅎㅎㅎ 요즘 날씨가 추운데 따뜻히 입고 다니세요!

  • 2016.11.04 11:07 신고

    호..요즘처럼 쌀쌀한 날씨에 제격인 음식이네요,
    그나저나 중국인들은 저런 가게앞에서도 단체사진을.....가끔 외국인들이 단체로 그냥 평범해보이는 건물앞에서 사진을 찍고 있으면
    음? 이 건물 유명한 곳인가?라는 생각이들더라구요ㅋㅋㅋㅋㅋㅋㅋ

    • 2016.11.04 20:25 신고

      아! 외국 관광객분들에겐 완전 경복궁 + 삼계탕 코스처럼 오는 곳이더라고요. ㅎㅎ 토속촌은 워낙 맛있으니 이해가 갑니다. ㅎㅎ

  • 2016.11.04 12:54 신고

    옻계탕 안먹은지 오래되었네요. 옻만 안오르니 정말 맛나게 먹을 수 있더라구요~~

    • 2016.11.04 20:27 신고

      옻 알러지가 있으면 아무래도 먹기 힘들죠. ㅠㅠ 저는 알러지가 없어서 정말 다행이네요. ㅎㅎ

  • 2016.11.04 14:28 신고

    추워지는 날씨에 삼계탕 한그릇 하면 겨울준비끝이니데 ㅠ.ㅠ
    맛있겠네요 역시 국물이 있는 음식은 국물이 진국이죠 ㅎ

    • 2016.11.04 20:28 신고

      네 ㅎㅎ 역시 국물 음식은 국물로 평가를 해야지요. ㅎㅎ 요즘 날씨가 너무 추워서 국물 있는 음식이 자꾸 당기네요. ㅠㅠ 감기 조심하세요. ㅎㅎ

  • 2016.11.08 00:46 신고

    토속촌 삼계탕은 몇 번 갔던 곳이라 반갑네요.
    전 늘 줄서서 가게에서 먹었는데, 포장도 되는 건 처음 알았어요.
    포장은 전기구이 통닭만 되는 줄 알았거든요.
    옻 삼계탕도 궁금하긴 한데, 제가 옻 알러지가 있는지 없는지 잘 몰라서 조금 고민되네요ㅎㅎ

    • 2016.11.08 13:34 신고

      히티틀러님도 토속촌 삼계탕 방문해 보셨군요 ㅎㅎ 저도 원래는 몰랐는데 예전에 먹으러 갔는데 다른 분들이 포장을 해가시더라구요 ㅎㅎ 저도 옻 알러지가 있는지 모르는 상태에서 먹어봤는데 괜찮았어요 ㅎㅎ

  • 2016.11.08 04:41 신고

    여기 포장도 되는군요! 항상 사람들 줄 서 있어서 당연히 매장에서만 먹을 수 있는 줄 알았는데요. 나중에 한 번 포장해서 들고와서 먹어보아야겠어요^^

    • 2016.11.08 13:34 신고

      사람들 줄이 길 때는 포장해서 가져가면 좋더라구요 ㅎㅎ 집에서 좀 데워서 먹으면 정말 맛있어요 ㅎㅎ 인삼주를 못 먹는게 아쉽긴 한데 그래도 안 기다리고 먹을 수 있으니까요 ㅎㅎ

  • 2016.11.09 11:20 신고

    포장이 정말 깔끔하네요 ㅋㅋㅋㅋㅋ매장에서 먹으면 인삼주를 주는군요 은근 인삼주 주는 삼계탕 집이 많아서 신기해요^^

    • 2016.11.09 13:03 신고

      맞아요. ㅎㅎ 저는 알콜이랑 친하지 않아서 잘 먹진 않는데 그래도 없으면 뭔가 허전하더라고요. ㅎㅎ 오늘도 날씨가 추우니 또 생각이 나네요. ㅠㅠ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