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 맛집 시골한우 시골돼지

 부산 파크하얏트에서 체크아웃을 한 후 해운대 마린시티를 떠나기 전 저녁을 먹기로 하였습니다. ㅎㅎ 평소대로라면 마린시티에 있는 이레옥에서 한우 곰탕을 먹고 떠났을텐데 이번엔 해운대 맛집 중 시골한우 시골돼지라는 상호명의 제주흑돼지 전문점에 가보고 싶었습니다. 부산 해운대 시골한우 시골돼지는 마린시티 오렌지 플라자 상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지난번엔 마린시티 오렌지 프라자에 있는 파파미스트를 추천해드렸는데 그때 제 이웃이시자 마린시티 주민이신 청춘일기님이 시골한우 시골돼지를 자주 가신다는 댓글이 기억났습니다. ㅎㅎ 


시골한우 시골돼지 부산 해운대


 해운대 마린시티 시골한우 시골돼지는 이미 꽃고기로 유명한 집이더라고요. 해운대가 본점이고 부산 서면과 울산에도 지점이 있는 걸로 알고있습니다. 저도 꽃고기는 최근에 알게 되었는데 칼집을 엄청 많이 내어 구웠을때 고기가 익을 때 꽃이 피는 것처럼 보인다고 해서 지어진 이름입니다. 그만큼 섬세한 칼집이 이 집의 무기라고 하더라고요.



 마린시티 오렌지 프라자에는 이런 꽃고기 스타일과 더불어 제주 흑돼지 고기집이 여러 가게 붙어있었습니다. 가게끼리 서로 묘하게 경쟁하는 느낌도 나더라고요. 제가 전날 다녀온 파파스미트는 600 g 방식에서 1인분 주문 방식으로 변경했는데 시골한우 시골돼지는 600 g 단위로 판매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시골한우 시골돼지 본점


 제주흑돼지 한판은 가격이 좀 비싼 것 같아 제주돼지 한판을 주문했습니다. 100 g 이나 200 g 단위로 판매하면 좀 더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해운대 제주 오겹살


이른 저녁 시간이라 그런지 아직 테이블에 손님 많이 없었습니다. 직원분들도 손님이 몰리기 전 가게 정돈도 하시고 식사도 하고 계시더라고요. ㅎㅎ 


해운대 시골한우 시골돼지


 주문 후 반찬이 셋팅되기 시작했습니다. 파무침, 콩나물 무침 등 기본 반찬에 제가 사랑하는 멜젓! 그리고 특이하게 된장 소스가 함께 나옵니다.





 양파 절임도 괜찮았지만 무엇보다 이 도토리묵이 정말 맛있었어요. 양이 좀 적게 나온 것 같아 리필을 부탁드리고 싶었는데 아쉽게도 사이드 메뉴로 추가 주문해야하더라고요.




 흔히 보던 멜젓보단 소스보단 좀 맑은 편이었는데 어쨌든 제주 돼지구이의 핵심이 이 멜젓이 아닌가 싶습니다. ㅎㅎ 청양 고추를 듬뿍 썰어넣어 쫄인 뒤 돼지 고기를 찍어 먹으면 정말 맛있습니다. 개인적으론 된장 소스보단 역시 멜젓이 더 취향이였어요.


마린시티 시골한우 시골돼지



 백꽃고기 한판이 도착했습니다. 역시 600 g 이라 푸짐합니다. 칼집이 들어간 제주 돼지 이외에도 돼지 껍데기, 송이버섯 그리고 감자가 함께 제공되더라고요.



부산 해운대 맛집


꽃고기


이런 두툼한 고기는 스킬이 없으면 맛있게 굽기 힘든데 시골한우 시골돼지도 역시 직원분께서 구워주셨습니다. ㅎㅎ 


시골한우 시골돼지 백꽃고기


시골한우 시골돼지 본점


 꽃고기라는 명성답게 칼집을 낸 제주 돼지고기가 꽃을 피듯이 구워집니다. 그 사이 멜젓도 보글보글 끊으며 익어가고 있고요. 정말 군침도는 순간입니다. 시골한우 시골돼지는 참숯을 쓰는 곳이어서 그런지 고기를 입에 넣는 순간 향이 정말 좋았어요. 식욕을 제대로 자극했습니다. ㅎㅎ 생고기만 보면 지방 비율이 많아 보이지만 참숯에 잘 구워져 전혀 느끼하지 않고 오히려 쫄깃한 식감을 주더라고요.  


시골한우 시골돼지 꽃고기


 고기가 워낙 맛있으니 600 g 이 다소 많지 않을까? 했었는데 깔끔하게 다 먹었습니다. ㅎㅎ 백 꽃고기 한판은 제주 돼지어서 분명 엄청 맛있는데 먹다보니 조금 뻑뻑한 살코기 부분이 느껴지더라고요. 그래도 전반적으론 고기의 육즙도 살아있고 쫄깃한 식감이 너무 맛있었던 것 같습니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마린시티3로 23 벽산이오렌지프라자

051-746-7784



Disclaimer (at your own risk). 호텔, 항공, 신용카드와 관련된 정보들은 하루 만에 변경될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의 정보들은 최신, 정확, 유효성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8)

  • 2017.04.12 09:57 신고

    고기도 두툼하고 소스도 특별해 보이는군요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 2017.04.12 12:36 신고

      멜젓 소스는 자주 접해보았는데 된장 소스는 처음이었어요. ㅎㅎ 그래도 저에겐 청양고추 썰어넣은 멜젓소스가 원탑입니다 +_+ 좀 비싸지만 고기 질은 좋아서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ㅎㅎ

  • 2017.04.12 10:37 신고

    고기도 많고 먹을게 많네요. ^^ 행복한 시간 되셨죠?

    • 2017.04.12 12:36 신고

      아무래도 2인이서 600 g 을 먹은지라 풍족하더라고요. ㅎㅎ 1~200 g 단위로 팔면 더 좋을 것 같아요!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

  • 2017.04.12 11:44 신고

    잘게잘게 칼집을 내서 꽃고기일까요?
    사진을 잘찍으셔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소주안주!!! ㅋㅋ

    • 2017.04.12 12:37 신고

      네 ㅎㅎ 잘게잘게 칼집을 내어 꽃고기라고 하더라고요. ㅎㅎ 껍데기까지 내어주시니 딱 소주안주이지요? ㅎㅎ 숯불에 구워낸 오겹살이라 고소한 향이 일품이었습니다. ㅎㅎ 내부 분위기만 좀 더 친절하면 더 좋았을 것 같아요. ㅎ 다소 무뚝뚝한 곳이더라고요. ㅎㅎ

  • 2017.04.12 17:31 신고

    고기 좋아하는 저에게는 최고의 가게인걸요??!
    껍데기에, 돼지고기를 꽃모양처럼 내어서
    고루 잘 익을 것 같네요~~ㅋ

    게다가 멜젓에 찍어 먹으면~~ 군침이~~ 벌써부터..ㅋ

  • 2017.04.13 20:35 신고

    칼질이 예쁘게 잘 되어 있네요.
    제주에서 흑돼지 칼질 엄청 잘 된 곳을 가본적 있는데...
    그만큼 맛이 좋더라구요. ^^

Designed by JB FACTORY